부동산
Image
토론토 주택시장 조정국면 들어가나…거래-가격 동반 하락
TRREB 자료 4월 거래량 1만3,663채로 월간 13%↓…가격도 1% 내려가 광역토론토(GTA)의 주택시장 열기가 한풀 꺾였다. 지난달 거래 및 가격이 전달보다 하락한 것.토론토부동산위원회(TRREB)에 따르면 지난 4월 GTA 주택거래는 1만3,663 채로 3월보다 13% 적었다. 또한 평균가격은 109만992 달러로 전월 대비
2021-05-06
Image
토론토 다운타운 콘도 시장 반등…팬데믹 이전 수준으로 회복
1분기 새 콘도 2,886 유닛 분양, 2% 증가…평방피트당 가격도 1,416달러 기록어바네이션 자료, 광역토론토 총 5,385 유닛 분양…1,261달러(8.8%↑)로 신기록 한동안 부진했던 토론토 다운타운의 콘도 시장이 반등했다. 낮은 모기지 이자율과 새로운 낙관론, 외곽 지역의 가격상승 부담 등으로 팬데믹 이전 수준으로
2021-05-06
Image
광역토론토 신축주택 가격 급등…공급 부족이 원인
벤치마크 가격지수 29.4% 상승…부진하던 콘도도 8.3% 올라광역토론토(GTA)의 신축 단독주택 벤치마크 가격이 지난달 144만 달러로 작년 동기 대비 29.4%나 급등했다. 이 기간 콘도 가격도 8.3% 뛴 104만 달러를 기록했다.벤치마크 가격은 최대 및 최소치가 평균을 왜곡시키는 것을 어느 정도 배제해 좀 더 정확한 수치를 산출한 것이다
2021-04-29
Image
광역토론토 임대가격 15개월 만에 소폭 상승...추세 전환 신호인가?
3월 평균 월세 2,021달러, 전달보다 0.7% 상승...작년 대비19% 하락광역토론토(GTA) 임대가격이 1년 넘게 하락하다 지난달 소폭 상승해 바닥을 찍은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다. 아직은 시장의 추세전환으로 속단하기 이르지만 작은 신호가 나타난 것이다.최근 Bullpen Research와 TorontoRentals.com의 GTA 임대보고서에 따르면
2021-04-29
Image
미시사가 주택시장 신기록...3월 거래액 첫 15억불 돌파
거래 작년 대비 86.6% 폭증…벤치마크 가격 107만8,000달러 16.5%↑광역토론토 서쪽 미시사가 지역의 부동산시장이 새로운 역사를 쓰고 있다. 올해 들어 3개월간 주택가격이 급등하고, 거래 및 매물도 기록적으로 증가했다.미시사가에서는 지난 2월의 경우 주택 1,021채가 거래돼 작년 동기대비 48.6% 급증했고, 이는 15년만의
2021-04-29
Image
전국 주택시장 역대 최고기록 수립…거래 작년 대비 76% 폭증
CREA, 평균가격 31.6% 상승…"봄철 성수기 신규매물 코로나가 좌우할 듯"캐나다 주택시장이 역대 최고기록을 수립한 가운데 업계는 봄철 성수기에 시장을 안정시킬 신규 매물의 증가에 주목하고 있다.팬데믹 기간 동안 시장에 참여를 꺼렸던 주택 소유자들이 백신접종과 함께 매물로 내놓을 수 있고, 여전히 코로나 3차 확산으로 망설
2021-04-22
Image
토론토에서 집값이 가장 비싼 동네는 어디일까?
토론토에서 집값이 가장 비싼 동네는 어디일까?지난 수년간 주택 가격이 크게 오르면서 이제 세계에서 가장 비싼 도시로 등극한 가운데 지난해 Bridle Path-Sunnybrook-York Mills(C12) 지역에서 거래된 단독주택 평균가격이 510만4,000불로 최고 였다.토론토의 144개 지역 중 2020년 평균 가격이 가장 높은 15곳은 주로 센트랄
2021-04-22
Image
“토론토 콘도 렌트 공실률 높지만 반등 징후 보여”
토론토 콘도 렌트 공실률은 여전히 ??높지만 바닥을 친 징후를 보이고 있다.렌트시장을 조사해 온 어바네이션(Urbanation Inc.)의 1분기 보고서에 따르면 콘도 임대료가 지난 2월과 3월에 전월 대비 약 1% 상승했다. 이에 지난 1월의 바닥에서 탈출하고 있다는 주장이다.보고서에 따르면 이 지역 신축 아파트 공실률은 팬데믹 시작 당시보다 약 6배나
2021-04-22
Image
캐나다 전국 주택 신축(3월) 21.6% 급증
지난달 캐나다의 주택 신축이 전달보다 21.6% 급증했다.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지난 3월 계절적 요인을 반영한 연환산 주택신축이 33만5,200채로 전달(27만5,567채)보다 약 6만채 증가했다.이 기간 연환산 도시에서의 신축이 30만973채로 24.4% 늘었으며, 특히 아파트, 콘도 및 기타 다세대 주택 프로젝트 신축이 22만2,358
2021-04-22
Image
“광역토론토 주택가격 올해도 계속해서 상승할 것” 전망
로열르페이지, 올해 4분기 중앙값 작년 대비 11%↑…공급량 늘려야지난 1년 동안 기록적으로 상승한 광역토론토(GTA) 주택가격이 올해도 계속 상승할 것으로 전망됐다.부동산회사 로열르페이지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GTA 올해 4분기 주택가격은 작년 같은 분기에 비해 11% 오를 것으로 예상된다.GTA는 올해 1분기 거래 중앙값이 98만
2021-04-15
Image
주택가격 급등에 40세 미만 1/3 이상 ‘내 집 마련 꿈’ 포기 상태
RBC 설문 응답자 30% “향후 2년 안에 집 장만 고려”...매월 평균 789불 저축전국 주택시장이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서도 주요 도시에서 오퍼 전쟁과 함께 가격이 급등하면서 국내 40세 미만 1/3 이상이 ‘내 집 마련의 꿈’을 포기한 상태로 나타났다.최근 로열은행(RBC)의 설문조사에 따르면 응답자 2,00
2021-04-15
Image
토론토 임대료 1년여 만에 처음 올라…낮은 월세-인센티브 마침표?
3월, 전달보다 0.3% 소폭↑(연간 18.7%↓)…노스욕 2베드룸 2,067달러(15.2%↓)토론토 임대료가 1년여 만에 처음으로 고개를 들었다. 이에 업계는 그동안 임차인들이 누려온 낮은 월세와 입주 유도를 위한 각종 인센티브들이 끝나는 신호인지 주목하고 있다.Rentals.ca와 Bullpen Research &
2021-04-15
Image
'마스터’(master) → '프라이머리'(primary) 베드룸으로…
TRREB, 주 침실 용어 향후 수개월 안에 변경 적용앞으로는 안방을 말할 때 '마스터’(master) 대신에 '프라이머리'(primary) 베드룸으로 불러야 한다.토론토부동산위원회(TRREB)는 ‘master’라는 단어가 종종 인종 및 성 차별, 노예제도를 의미하기 때문에 주 침실 용어를 'pr
2021-04-15
Image
한인 밀집지역 노스욕 평균 월세 1,927달러…작년 대비 14.6%↓
한인 밀집지역인 노스욕의 지난 2월 평균 월세가 1,927달러로 작년 동기대비 14.6% 떨어졌다. 지난해 2월(2,555달러)에는 10.4% 올랐던 것에 비해 대조적인 현상이다.광역토론토(GTA)의 콘도 및 임대 아파트 월세는 코로나 팬데믹이 주거 선호를 바꾸면서 15개월 연속 하락세다. 그러나 최근엔 일부 변화의 조짐도 감지되고 있다.최근 Bullpen
2021-04-08
Image
“주택시장 80년대 후반 이후로 이렇게 과열된 적 없다” 경고 잇달아
경제 전문가들 “정책당국 이제는 우려 표명해야…공급 늘리는 것만이 대책” 강조주택시장 과열을 전문가들이 잇달아 경고하고 나섰다. 지난 1980년대 후반 이후로 이렇게 거품이 형성된 적이 없다는 지적이다.토론토 로젠버그연구소의 데이비드 로젠버그는 “토론토 주택시장의 과열이 과거 미국의 서브프라임 재앙 때를 연상시킨
2021-04-08
Image
도심지 사무실 공실률 4분기 연속 상승
CBRE, 올해 1분기 14.3%...작년 동기보다 5%P↑토론토 9.1%...7.1%P 급등캐나다의 도심지 사무실 공실률이 4분기 연속 상승하며 올해 1분기에 14.3 %를 기록했다. 특히 최근 수개월 동안 토론토, 밴쿠버 및 몬트리올에서 빈 사무실이 크게 늘어났다.상업용부동산 전문회사인 CBRE에 따르면 코로나 팬데믹으로 재택근무를 하기 직전인
2021-04-08
Image
광역토론토 100만불 주택의 실제 가치는 78만불
국제신용평가기관 피치(Fitch) “토론토 주택 32% 과대평가”광역토론토는 최근 평균 주택가격이 100만 달러를 넘어서며 밴쿠버와 함께 전세계에서 몇 안되는 고가 부동산시장 중 하나에 합류했다. 하지만 실제 가치는 78만 달러인 것으로 나타났다.국제신용평가기관인 피치(Fitch Ratings)의 보고서에 따르면 토론토 주택은 평균 3
2021-04-01
Image
토론토, 400만불 이상 호화주택 시장이 더 뜨거워
소더비 부동산 “올해 1, 2월 판매, 작년 대비 157%나 급증”토론토 주택시장의 계속되는 열기가 거품 형성의 우려를 불러오는 가운데 호화주택 시장은 더욱 뜨거운 것으로 나타났다.고급주택을 주로 취급하는 소더비 부동산회사에 따르면 지난 1, 2월에 400만 달러 이상의 저택 거래가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57% 급증했다.이 기간
2021-04-01
Image
캐나다 월간 기존주택 거래액 팬데믹 최저치보다 350% 폭증
로열은행 “정책당국 규제방안 강구하고, 지자체는 공급물량 늘려야” 촉구캐나다 주택시장에서 월간 기존주택 거래액이 팬데믹 기간 최저치(1년 전)보다 350% 폭증하는 등 불안정성이 고조되는 가운데 로열은행(RBC)이 정책당국의 규제 강구와 지자체의 공급증가를 촉구하고 나섰다. 현재의 주택시장이 과열이며, 수요가 극도로 강하고, 매물은 부
2021-04-01
Image
GTA 신규주택 판매, 코로나 여파 등으로 부진
자재 수급 및 인력문제-노동분쟁-허가지연 등 악재 겹쳐광역토론토(GTA) 지역의 신규주택 판매가 코로나에 따른 자재 수급 및 인력문제, 노동분쟁, 허가 지연 등으로 부진했다.건축토지개발협회(BILD)에 따르면 지난 2월 신규주택은 3,240채가 팔려 작년 동기(4,916채)보다 34% 급감했다.BILD는 “시장의 수요는 여전히 많으나 팬데믹으로
2021-04-01
Image
토론토시 임대료 하락률 캐나다 도시 중 최고
GTA 일부 지역 1년 전보다 월세 600~800불 적게 부담토론토시의 임대료 하락이 국내 주요도시 중 최고를 기록했다. 코로나 팬데믹 영향으로 대부분 도시의 임대시장이 타격을 받았지만 그 중에도 가장 두드러졌던 것이다.전반적인 월세 하락에 따라 지난달 광역토론토(GTA) 일부 지역 세입자들은 1년 전보다 600~800달러 적은 임차료를 부담한 것으로 나타
2021-03-25
Image
온타리오 휴가용 부동산 가격 급등…재택근무자 선호에 ‘비현실적’ 상황
로열르페이지 “올해 17% 더 상승할 것” 전망…“일시적인 과열현상” 지적도온타리오의 휴가용 부동산 가격이 비현실적으로 급등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특히 토론토에서 차로 2시간 이내의 호숫가 휴양지와 지방 도시에서 발생하고 있다. 복수 오퍼와 매물가를 뛰어넘는 계약이 일반화 되고 있다.이러한 열기의
2021-03-25
Image
토론토 다운타운 콘도 가격은 하락하고 낙후지역은 상승
맬번 14%, 제인-핀치 11% ↑….젠트리피케이션? or 팬데믹 일시 현상?코로나로 봉쇄된 지난해 봄 이후 토론토 다운타운의 콘도 가격은 하락했지만 상대적으로 인기가 없던 낙후지역에선 상승해 주목된다.Strata.ca에 따르면 토로토의 낙후지역 3곳의 콘도 가격이 팬데믹 기간 동안 평방피트 당 최고의 상승률을 보였다.지난달 다운타운
2021-03-25
Image
“올해 캐나다 전역서 부동산시장 강세 유지, 기록적인 거래 이뤄질 것”
전국서 70만채 매매, 평균가격 66만5천불(16.5%↑) 전망올해 캐나다 부동산시장이 강세를 유지하면서, 기록적인 거래가 이뤄질 것으로 전망됐다.캐나다부동산협회(CREA)는 “2021년에 MLS시스템을 통해 거의 70만2,000채의 주택이 손을 바꿀 것이다. 2020년 기록인 55만1,262채를 크게 앞지른다”고 예상했다.내
2021-03-18
Image
토론토 지난달 주택신축 전년 대비 33% 급감
단독주택 급격한 증가 불구 콘도 등 다세대 감소 영향토론토의 지난달 주택신축이 급감했다. 콘도미니엄 등 다세대 착공이 큰 폭으로 줄어든 탓이다.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지난 2월 토론토에서 1,605채가 신축돼 작년 동기(2,406채)보다 33% 급감했다. 단독주택 신축은 456채로 작년(230채)대비 98% 급증했으나, 콘도 등 다른 형태의
2021-03-18
Image
온타리오 호숫가 전망에 대한 가치는?...프리미엄 8%로 분석돼
쓸데없는 돈 낭비인가, 삶의 질 향상인가…코로나 봉쇄 1년 겪으면서 되새겨 볼만토론토 지역에서 주택을 구입할 때 온타리오 호수 전망을 만끽할 수 있다면 얼마를 더 부담해야 할까? 유난히 선호되는 일부 지역의 집값에는 그만한 프리미엄이 붙어있기 마련이다.하지만 추가로 부담을 할지에 대한 정확한 판단을 내리려면 실제 얼마나 더 내야 하는지 알아야
2021-03-11
Image
주택시장의 왕은 ‘King’(욕지역)...평균집값 211만불
단독 220만불 59%↑…GTA서 가장 싼 곳은 ‘Brock’(듀람지역)광역토론토(GTA)에서 지난달 거래된 주택의 평균가격이 가장 비쌌던 동네는 북쪽 욕지역의 킹(King Township) 이었다. 그 이름대로 왕으로 등극한 것.토론토부동산위원회(TRREB)에 따르면 지난 2월 King에서 거래된 모든 주택의 평
2021-03-11
Image
중앙은행 “주택시장 거품 조짐이나 팬데믹 경제 회복이 우선”
부동산업계 “금리인상 등을 통한 시장개입 한동안 어려울 것” 주장국내 주택시장이 과열 양상을 보이고 있으나 업계는 정부에서 팬데믹 경제의 회복이 우선이라 시장에 개입하지 않을 것으로 내다봤다.부동산업계는 “중앙은행이 집값 거품을 우려하고는 있으나 코로나 사태에 따른 경제를 우선시하고 있다. 금리 인상 등을 통한 개입이 한동안
2021-03-11
Image
광역토론토 주택시장 열기 ‘활활’... 평균가격 1백만 달러 돌파
2월 집값 15% 상승(단독 23%↑ - 콘도 4%↓)…거래도 53%나 증가광역토론토(GTA) 주택시장의 열기가 달아올라 평균가격이 100만 달러를 돌파했다.특히 단독주택이 지난달 거래 및 가격 상승을 주도했으며, 코로나 팬데믹에 따른 외곽지역 선호 현상도 여전했다.이에 토론토부동산위원회(TRREB)는 “이미 팬데믹
2021-03-04
Image
GTA신규주택 판매 한겨울에도 열기…단독 주도 15년만에 최고치
1월 1,506채 거래 51% 급증, 가격도 24% 상승…코로나로 넓은 공간 선호 추세광역토론토(GTA)의 신규주택 판매가 한겨울에도 열기를 보였다.건축토지개발협회(BILD)에 따르면 지난 1월 신규주택(단독, 반단독, 타운하우스) 거래는 1,506채로 작년 동기대비 51% 급증했다. 이는 10년 평균치를 무려 66% 앞지르며, 2006년 이후
2021-03-04
Image
월세하락률 토론토시 -21%로 최고...이토비코, 욕, 노스욕 순
광역토론토 지난 1월 평균 임대료 1,993달러,,,작년 동기대비 17% 내려토론토 주택가격이 수년 동안 급등하면서 집을 장만하지 못한 사람들은 어쩔 수 없이 월세를 살아야 했다. 코로나 팬데믹 상황에서도 주택가격은 고공행진을 이어가면서 세입자들의 내집 마련 꿈은 멀어져 가는 가운데 월세는 속속 하락하고 있다.최근 Rentals.ca의 보고서에 따르면 광역
2021-03-04
Image
“캐나다 주택시장 과열양상…예의주시 하고 있다”
중은총재 “예상외로 급등하는 집값에 놀라. 경제회복까지 저금리 유지”연방중앙은행 티프 맥클렘 총재(사진)가 “예상보다 크게 반등하는 집값에 놀랐다”면서 주택시장의 과열을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최근 밝혔다.맥클렘 총재는 “단지 집값이 올라갈 것으로 믿기 때문에 주택시장에 뛰어드는 초기 신호를 관찰하고 있다&
2021-02-25
First 1 2 3 4 5 6 7 8 9 10 La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