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Image
“중은의 공격적 금리 인상으로 국내 주택가격 10% 하락할 수 있어”
캐피털이코노믹스 “4대 도시 거래-가격 둔화…얼마나 큰폭으로 떨어질지 주목”국내 주택가격이 연방 중앙은행의 공격적인 금리 인상에 따라 10% 하락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됐다.최근 캐피털이코노믹스(Capital Economics)는 “금리가 오를 때 도미노처럼 주택가격이 가장 먼저 떨어지며 이번에도 다르지 않다.
2022-05-12
Image
“과열된 주택시장 정점에서 집 샀는데, 클로징도 하기 전에 뚝 떨어져”
일부 바이어들 “부족한 모기지 마련 노심초사…디퍼짓 날리기도…서두른 것 후회”과열된 토론토 주택시장의 정점에서 집을 산 사람들이 최근 집값이 하락하면서 좀더 기다리지 못한 것을 후회하고 있다.가장 비쌌던 지난 2월경에 구매계약을 체결하고 클로징 날짜가 가까워지는 경우에는 부족한 모기지 마련에 노심초사 하거나,
2022-05-12
Image
광역토론토서 집 사려면 얼마나 벌어야 하나
일반주택 구입에 가구소득 $22만3,000 + 다운페이($25만) 필요토론토에서 집을 소유하고 싶다면 얼마나 벌어야 할까?광역토론토(GTA) 평균 주택가격은 지난달 125만 달러에 도달했다. 호화로운 맨션이 아니고 일반주택을 구입하는 경우에도 가구소득이 연 22만3,010달러가 돼야 하는 것으로 집계됐다.CanWise Financial 제임스 레어드(rat
2022-05-12
Image
“주택시장 오퍼 경쟁 확연히 둔화…높은 집값 기대치는 여전?”
매입자 “오퍼 나뿐인데 매물가보다 올려야 하나 의문” vs.매도자 ”집값 상승세 꺾이지 않을 것, 좀 기다려보자” 팽팽 주택시장이 금리인상 ‘빅스텝’으로 지난 2년간 팬데믹 시기에 벌어진 과열 양상에서 벗어나고 있는 가운데 매입자와 매도자의 사고의 간극은 여전히 먼 것으로 지적됐다.부동산 업계
2022-05-12
Image
광역토론토 주택시장, 금리인상 여파로 침체 국면에 접어들어
4월 평균가격 125만4,436달러, 전달보다 3.6% 하락…거래 작년대비 41.2% 급감TRREB 자료광역토론토(GTA) 주택시장이 금리 인상의 여파로 침체 국면에 접어들었다.토론토부동산위원회(TRREB)에 따르면 지난 4월 GTA의 평균 주택가격은 125만4,436달러로 전달(약 130만달러)에 비해 3.6% 떨어지며 2개월 연속 하락세를
2022-05-05
Image
광역토론토서 무면허 개발사의 분양 타운하우스 피해 사례 속출
과열 시장에서 한몫 벌려는 신생 업체 늘어…프로젝트 취소로 큰 피해 보기도광역토론토서 무면허 개발사의 분양 타운하우스 피해 사례가 속출돼 주의가 요구된다.주택시장의 과열을 틈타 한몫 벌려는 신생 업체들이 늘어나면서 경험 부족 등으로 프로젝트가 취소되고, 그 과정에서 분양을 받은 사람들이 낭패를 당하는 것.최근 CBC 뉴스는 온타리오주 리치먼드힐
2022-05-05
Image
토론토 주택 착공 증가율 국내 주요 도시 중 하위권
CMHC “지난해 9%만 늘어. 인구증가 따라가지 못해”주택 착공이 증가했음에도 토론토는 인구 증가를 따라가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6대 도시의 주택 착공이 늘어난 가운데 토론토의 증가율은 바닥에서 두 번째의 하위였다.CMHC에 따르면 캘거리가 모든 주택유형(단독, 반단독, 타운하우스
2022-05-05
Image
“과열 토론토 주택시장 냉각되지만 집 장만은 여전히 어려울 것”
CMHC “모기지 이자율과 인플레이션 상승…구입-임차 모두 버거워져” 전망과열된 광역토론토(GTA) 주택시장이 치솟는 이자율과 30년 만에 최악의 인플레이션으로 올해와 내년에 냉각될 것이나 여전히 상승하는 집값으로 2024년까지 구매나 임대 모두 버거울 것으로 전망됐다.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는 최근 주택전망보고서(H
2022-04-28
Image
3월 신규주택 거래 6개월 만에 둔화…금리 인상 영향
BILD “수요가 공급을 계속 초과…공급 확대만이 문제 해결 열쇠” 주장광역토론토(GTA)의 지난달 신규 주택 거래가 캐나다 중앙은행의 금리 인상 영향으로 6개월 만에 감소했다. 그러나 업계는 “수요가 공급을 계속 초과하고 있다”며 “공급 확대만이 주택문제 해결의 열쇠”라고 주장했
2022-04-28
Image
GTA 주택가격 2월에 정점 찍은 후 하락…교외 타운하우스가 주도
“최근 구입한 사람 뜨끔할 것…살기 위한 집이면 장기적으로 큰 의미 없어”광역토론토(GTA) 주택가격이 지난 2월에 정점을 찍은 후 하락하고 있다. 특히 교외지역의 타운하우스가 주도하고 있다. 코로나 팬데믹 기간에 열기였던 타운홈이 봄철들어 이상현상을 보이며 거래 또한 급감했다.부동산 웹사이트 HouseSigma에 따르면
2022-04-28
Image
토론토 주택시장 안정 찾아가나. 전문가들 “이미 신호 나타나”
모기지 이자율 치솟고 주택거래 감소. 중개인들 “복수오퍼 확연히 줄어”캐나다 중앙은행이 최근 기준금리를 1%로 인상해 연방정부의 모기지 스트레스 테스트를 통과해야 하는 구매자의 진입 장벽을 높인 가운데 토론토 주택시장에 안정의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중은은 팬데믹으로 인한 경기 침체를 피하기 위해 사상 최저 수준으로 금리를 인하해 지난
2022-04-28
Image
100년 전 럭셔리 주택은 어떤 모습이었을까?
100년 전의 럭셔리 주택은 어떤 모습일까. 최근 약 300만 달러에 리스팅된 이스트 토론토 맨션이 화제다.이의 부동산 중개인은 "처음 방문했을 때 시간을 되돌려 놓은 느낌을 받았다“고 전했다.리버데일 파크 이스트(Riverdale Park East) 너머로 토론토 스카이라인 전망을 제공하는 116년 된 이 맨션은 5,220평방피트 부지
2022-04-28
Image
요즘 토론토에서 유난히 싸게 팔린 집, 이유는?
“뜨거운 마켓에도 불구, 집의 관리상태가 허술한 때문” 토론토 교통요지의 주택이 싸게 팔린 이유는 뭘까.1228 Dufferin St.의 집은 처음에 89만9,000달러 매물로 나왔다가 다시 95만 달러로 올린 후 최근 90만1888달러에 매도됐다. 이는 GTA 주택 평균가격인 130만달러와 큰 차이다. 시장에 매물로 나와있던 기간도
2022-04-28
Image
온주, 주택 구입시 상대방 오퍼 가격 확인 가능해져…매도자가 동의할 경우
‘묻지마 경쟁’(Blind bidding)으로 집값 치솟는 것 막기 위한 방안…내년 4월부터온타리오주에서 주택 구입시 경쟁 오퍼 가격을 확인할 수 있는 길이 열린다. 매도자가 동의할 경우 그의 중개인이 받은 오퍼들의 세부내용을 바이어와 공유할 수 있게 된다.온주정부는 ‘묻지마 경쟁’(Blind bidd
2022-04-21
Image
금리 인상에 따른 주택시장 냉각 조짐에도 올해 집값 강세 전망
로열르페이지 부동산, GTA 거래 중앙값 16%(종전 11%) 상승으로 상향 조정금리 인상과 각종 정책으로 주택시장이 냉각 조짐을 보임에도 올해 집값이 강세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됐다.부동산회사 로열르페이지는 지난 1분기 전국 주택가격이 기록적으로 상승함에 따라 연간 거래의 중앙값 오름폭을 15%(종전 10.5%)로 상향 조정했다. 광역토론토(GTA)의 경우
2022-04-21
Image
캐나다 주택시장 거래 16.3% 하락…가격은 11.2% 상승
지난달 전국 주택시장은 거래 감소와 가격 상승의 양상이었다.캐나다부동산협회(CREA)에 따르면 지난 3월 거래는 작년 동기(역대 최고 기록)에 비해 16.3% 줄었고, 평균가격은 11.2% 올랐다.신규 매물이 전월 대비 5.5% 감소하면서 거래 감소를 이끌었다. 특히 광역토론토와 밴쿠버, 프레이저 밸리 지역의 새 매물 부족이 주도했다.이 기간 전국 평균 주
2022-04-21
Image
캐나다 3월 주택신축 둔화-콘도 등 다가구 착공 감소가 주요인
전국 주택신축이 지난달 콘도 등 도시의 다가구 주택 착공 둔화로 전달에 비해 감소했다.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지난 3월 계절적 요인을 반영한 연환산 주택 신축은 24만6,243채로 전달(25만246채)보다 4,003채(1.6%) 줄었다.이 기간 도시지역의 신축 건수가 22만708채로 작년보다 2% 줄었다. 콘도미니엄, 임대아파트 및 다가구주
2022-04-21
Image
“캐나다 주택시장 큰폭 금리 인상으로 급격히 냉각될 것”
전문가들 “모기지 비용 부담 늘고, 집 장만 자금조달 까다로워져”“중은, 기준금리 2% 도달할 때까지 계속 인상할 것” 예상캐나다 중앙은행이 큰폭의 금리 인상을 단행하면서 과열된 주택시장을 냉각시키는 효과가 예상됐다.중은은 인플레이션 급등을 진정시키기 위해 13일(수) 기준금리를 1%로 종전(0.5%)보다 2배 올
2022-04-14
Image
주택의 1/3은 시세차익 노린 투자. 부동산 붐에 불평등 심화
온타리오 31%, 노바스코샤 40%. B.C주 상위 10%가 전체 주택가치의 29% 소유연방통계청 자료캐나다의 주택 3채 중 1채는 시세차익을 노린 투자용으로 부동산 붐이 불평등을 심화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최근 연방통계청이 발표한 2020년 통계에 따르면 집을 2채 이상 소유한 다주택자가 온타리오에서 전체 주택의 31%, 노바스코샤는 40%까지 소유한 것
2022-04-14
Image
광역토론토 400만불 이상 호화저택 거래 30% 증가
광역토론토(GTA) 주택시장에서 초호화 저택들의 매매 열기가 뜨겁다.고급주택을 주로 취급하는 소더비 부동산에 따르면 올해 1분기 400만 달러 이상의 호화저택 거래는 작년 동기대비 30% 증가했다.100만 달러 이상의 콘도 거래도 지난해 대비 120%나 급증했다.
2022-04-14
Image
“외국인의 캐나다 주택 구매 향후 2년간 금지”
연방자유당정부 예산안…40세 미만자엔 첫집 구입 혜택외국인의 캐나다 주택 구입을 향후 2년간 금지하는 내용이 2022 연방예산안에 포함됐다.이는 국내에 거주하지 않는 외국인에 대해 콘도 및 아파트, 단독 주거 유닛 구입을 불법으로 규정하는 내용이 초점이다.현재 캐나다에서 일하고 있는 외국인 근로자나 유학생, 영주권자들은 제외된다. 국내에 입국해
2022-04-07
Image
GTA 주택가격 전달보다 2.6% 하락. 시장 조정 신호인지 촉각
TRREB, 3월 평균가격 129만9,894달러, 작년보다는 18.5% 상승. 거래 30%나 급감광역토론토(GTA)의 지난달 주택가격이 전달보다 2.6% 하락, 시장은 조정 신호인지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작년 동기 대비로는 여전히 18.5% 상승한 가격이다.토론토부동산위원회(TRREB)에 따르면 지난 3월 GTA 평균 주택가격은 129만9,894달러로
2022-04-07
Image
“이렇게 힘들 줄 몰랐어요”. 토론토서 내집 마련은 인내로 극복해야
멀티 오퍼 경쟁서 번번이 실패, 실망하고 화가 나. 애완견 사진 보내 호감 사기도▲마이클 탬 부부가 6번 만에 지난 2월 매입한 피커링 주택 앞에서 애완견 허스키와 함께 했다. 광역토론토(GTA)에서 내집 마련 과정은 인내심을 갖고 극복해야 한다. 이를 경험해본 사람들은 “이렇게 힘들 줄 몰랐다”며 “번번이 오퍼 실패에 실망
2022-04-07
Image
광역토론토 평균 임대료 작년 대비 11% 상승
팬데믹 전 최고치와 250불 차이 회복…토론토시 15.7%↑광역토론토(GTA) 콘도 및 아파트의 지난 2월 평균 임대료가 2,206달러로 작년 동기대비 11% 상승했다. 코로나 팬데믹에 따른 급락에서 계속 회복하고 있는 중이다.특히 사무실로 복귀할 준비를 함에 따라 토론토시가 큰 월세 상승률을 기록했다. Torontorentals.co
2022-03-31
Image
“부동산 시장의 새로운 흐름 ‘프롭테크’(proptech) 산업에 주목하라”
메타버스·블록체인·3D와 결합 급성장…Blackline-ServiceTitan-Sonder 등 속속 등장부동산 업계에 종사한다면 새로운 흐름인 ‘프롭테크’에 주목해야 한다. 코로나사태로 비대면·온라인 수요가 늘어나면서 이 산업이 급성장을 하고 있기 때문이다.프롭테크(proptech)란
2022-03-31
Image
토론토에 호화판 지하시설 '빙산주택'(iceberg home) 늘어난다
일부 부유층, 팬데믹 기간에 땅밑 골프연습장, 수영장, 극장 등 시설 갖춰토론토에서 건축되고 있는 빙산주택 사례토론토에 호화 지하시설 '빙산주택'(iceberg home)이 늘어나고 있다.팬데믹 기간 많은 사람들이 코로나 감염을 우려해 외출하지 않고 소파에서 시간을 보내거나, 휴양지의 카티지를 보호구역으로 삼았다.반면 일부 부유층은 자기집 지
2022-03-24
Image
GTA 신축주택 벤치마크 가격 186만불. 공급부족으로 역대 최고
BILD “주택시장 위기로 경제에 악영향 우려…근본적인 대책 모색해야” 지적광역토론토(GTA)의 신축주택 가격이 지난달 사상 최고치를 경신한 가운데 업계는 주택시장 위기로 지역경제에 악영향이 우려된다며 근본적인 대책을 촉구했다.건축토지개발협회(BILD)에 따르면 지난 2월 단독, 반단독, 타운하우스를 포함한 신축주택 벤치마
2022-03-24
Image
캐나다 주택구입 열풍, 최근 물가 급등 영향으로 진정되려나
RBC 설문조사, 인플레이션 상승으로 “내집 마련 어려워” 한걸음 물러나코로나 팬데믹 기간에 나타났던 캐나다의 주택구입 열풍이 최근 물가 급등으로 진정될 조짐도 나타났다.로열은행(RBC)의 설문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가까운 장래에 주택을 마련할 의향이 있는 캐나다인이 지난 2년간보다 줄었다. 더 많은 사람들이 인플레이션 상승으로 내집 장
2022-03-24
Image
캐나다 주택가격 급락 전망. 권위있는 영국 경제기관
캐나다 주택가격의 급락이 전망됐다.권위있는 경제기관인 영국 옥스포드 이코노믹스(Oxford Economics)는캐나다의 집값이 금리 상승과 투기 근절책으로 2024년 중반까지 24% 떨어질 것으로 내다봤다.이러한 정책으로도 집값 상승을 잡지 못하면 오히려 40% 폭락해 금융위기까지 초래할 것으로 경고했다.옥스포드는 “올해 가을부터 집값은 조정을
2022-03-24
Image
캐나다 집값 사상 최고 기록…2월 평균 81만6,720불, 20% 상승
CREA, 금리인상 감안해 올해 주택가격 14.3%↑, 거래 8.1%↓ 수정 전망캐나다의 평균 주택가격이 지난달 81만6,720달러로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는 작년 같은 기간보다 20% 상승한 것이다.전국의 10만 부동산중개인을 대표하는 캐나다부동산협회(CREA)에 따르면 지난 2월에 거래 또한 활발해 동월기준 최고치인 작년에 이어
2022-03-17
Image
“오퍼 넣어봐야 번번히 밀려나 내집 마련 꿈 실현이 암담해요”
전문가들이 전하는 ‘오퍼 경쟁서 우위를 점할 수 있는 5가지 전술’과도한 매도자 주도 시장에서 내집 마련의 꿈 실현을 위해 오퍼를 넣어봐야 번번히 밀려난다. 마음에 드는 집을 찾아도 가격을 얼마나 올려서 오퍼해야 할지 판단이 서지 않고, 스트레스만 쌓인다.이는 요즘 광역토론토(GTA) 주택시장에서 항상 벌어지는 실태다. 과열된 시장의
2022-03-17
Image
토론토시 임대료 상승세…평균 2,312불, 연간 16%↑
한인 밀집지역 노스욕 1,950불, 1% 하락...전국 6.2% 올라토론토 다운타운의 임대료가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다. 지난달 토론토시의 월세는 작년 동기보다 16% 오르면서 밴쿠버에 이어 전국에서 두 번째로 높았다.최근 Rentals.ca와 Bullpen Research & Consulting에 따르면 지난 2월 토론토시의 평균 임대료는 2,312
2022-03-17
First 1 2 3 4 5 6 7 8 9 10  Next La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