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Image
“아, 옛날이여!” 주택거래 급감하면서 중개인들 커미션도 ‘뚝’
온타리오 평균 4만5천불 감소…작년 12만5천불에서 올해는 8만불로최근 주택거래가 급감하면서 중개인들은 커미션 수입이 뚝 떨어졌다.올해 캐나다 주택시장은 한번쯤 되돌아봐야 할 필요가 있다. 지난 2월 평균 집값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유례 없는 팬데믹과 함께 찾아온 시장의 열기로 지난 2020년 4월 이후 무려 40%(평균 32만 달러)나
2022-11-24
Image
GTA 신축주택 판매(10월) 53% 감소. 고금리 충격에서 벗어나나
BILD “동월기준 14년래 가장 낮지만 전월보다는 개선. 안정되는 신호일 수”건축토지개발협회 “덕 포드 온주 총리의 그린벨트 완화 포함. 더 많은 주택개발 정책지지” 역설광역토론토(GTA)의 지난달 신축주택 판매가 작년 동기대비 53% 감소하며 2008년 이후 14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그러나 사상 최저치였
2022-11-24
Image
“CREA의 장외 매물 금지는 ‘양날의 검’” 주택 중개업계 주장
로열르페이지 필 소퍼 CEO "소비자는 투명성 높아져 혜택 볼 것” 긍정리맥스 알렉산더 사장 “집 팔려는 사람에게 마케팅 선택권 있어야” 반론CREA, 회원들 찬반 논란 가열돼 긴급히 투표 실시 발표내년 4월 총회서 최종 결정 가능성캐나다부동산협회(CREA)가 공개 멀티리스팅(MLS)에 등록하지 않고 장외 시장에서
2022-11-17
Image
캐나다 임대료 작년 대비 11.9% 급등. 노스욕 월세 1베드 21%↑, 2베드 21.7%↑
Rentals.ca, Bullpen Research & Consulting 자료지난달 전국 평균 임대료가 작년 동기대비 11.9%나 올라 물가상승률(6.9%)을 큰폭 앞질렀다.Rentals.ca와 Bullpen Research & Consulting에 따르면 지난 10월 모든 주택 유형의 평균 월세는 1,976달러를 기록했다.업계는 &ldqu
2022-11-17
Image
캐나다 주택거래(10월) 전달보다 1.3% 늘어…8개월 만에 처음
CREA, 작년 대비로는 36% 감소…평균 가격(64만4,643불) 9.9% 하락전문가들 “시장 반등 아직 아니다…집값 하락 내년에도 계속될 것”지난달 캐나다의 주택거래가 전달보다 늘어났다. 지난 2월 이후 8개월 만에 처음 월간 증가다. 그러나 전문가들은 시장의 반등으로 여기지 않았으며, 집값 하락이 내년에도
2022-11-17
Image
캐나다 주택 신축(10월) 다시 감소
전국서 26만7,055채 신축, 전달보다 11% 줄어지난달 전국 주택신축이 한달만에 감소했다. 전달에는 기록적으로 증가했었다.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지난 10월 계절적 요인을 반영한 연환산 주택신축은 26만7,055채로 전달(29만8,811채)보다 11% 줄었다.이 기간 도시지역의 신축 건수가 24만5,234채로 작년보다 11% 감소했다.
2022-11-17
Image
“GTA 주택가격 하락세 속도 느려져…내년 봄에 바닥칠 것” 전망
RBC “12월 추가 금리인상 있을 것. 2023년 초에 대부분의 조정 끝내”광역토론토(GTA) 주택가격이 치솟는 모기지 이자율로 인해 계속 하락세나 그 속도가 느려지고 있으며, 내년 봄에는 바닥칠 것으로 전망됐다.로열은행(RBC)의 새로운 보고서에 따르면 GTA는 올해 극적인 주택 조정을 거쳤지만 시장이 점차 균형을 찾아가는 모양새다
2022-11-10
Image
캐나다 최초 100층 넘는 주거용 건물 토론토에 ‘우뚝’
스카이라인 확 바꿔놓을 ‘스카이타워’ 105층으로…전국서 가장 높아105층 스카이타워 렌더링캐나다 최초의 100층을 넘는 주거용 건물이 토론토에 우뚝선다. 스카이라인을 확 바꿔놓을 ‘스카이타워’(SkyTower)가 105층으로 전국에서 가장 높게 치솟는다.개발사 Pinnacle One Yonge은 기존
2022-11-10
Image
광역토론토 주택거래(10월) 작년 대비 49% 급감…평균 집값 5.7% 하락
TRREB 시장보고서 “신규 매물 11.6% 감소…동월 기준 12년 만에 최저치”“중앙은행 긴축주기 거의 끝에 도달…향후 고정 모기지율 낮아질 수 있어”지난달 광역토론토(GTA) 주택 거래가 1년 전보다 절반으로 급감하면서 평균 집값이 작년대비 5.7% 하락했다.토론토부동산위원회(TRREB
2022-11-03
Image
GTA 신규 콘도 분양(3분기) 연간 79% 급감…분양가는 사상 최고
이자율과 건축비 급등으로 바이어들 관망세…개발 프로젝트 연기도 잇달아새 출시 분양가 평방피트당 1,380불 기록…기존콘도 가격하락과 대조적어바네이션 자료광역토론토(GTA)의 지난 분기 신규 콘도 분양이 이자율과 건축비 급등 영향으로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79%나 급감했다.어바네이션의에 따르면 GTA에서 올해 3분기에 1,748유닛
2022-11-03
Image
주택시장의 'Coming Soon'(곧 출시) 'Exclusive Listings'(독점 매물) 규제
CREA, 내년부터 대부분의 장외 리스팅 3일 안에 MLS 등록해야주택시장에서 흔히 목격할 수 있는 'Coming Soon'(곧 출시), 'Exclusive Listings'(독점 매물) 홍보가 규제된다.캐나다부동산협회(CREA)는 2023년 1월 1일부터 중개인협업정책(Realtor Cooperation Policy)을 시행하
2022-11-03
Image
“콘도미니엄은 점점 좁아지고, 단독주택은 더 넓어져”
MPAC 조사, 온주 25년 전보다 콘도 공간 35%↓ -주택 25%↑토론토를 포함한 온타리오의 콘도미니엄 공간은 점점 좁아진 반면 단독주택은 더 넓어진 것으로 밝혀졌다.온주 전역의 부동산가치를 감정 평가하는 정부출자 기관 MPAC(Municipal Property Assessment Corporation)에 따르면 콘도 유닛은 25년 전
2022-10-27
Image
고금리와 경기침체 우려에 GTA 신규주택 판매 사상 최저
지난 9월 334채만 팔려…작년대비 주택 96%, 콘도 89% 급격히 감소BILD 자료고금리와 경기침체 우려에 지난달 광역토론토(GTA)의 신규주택 판매가 사상 최저치를 기록했다.주택 건설업체를 대표하는 건축토지개발협회(BILD)에 따르면 지난 9월 바이어들이 시장에서 발을 빼면서 GTA에서 새 주택(콘도 분양 포함) 334채만 팔렸다.단독,
2022-10-27
Image
캐나다 주택가격(9월) 연간 6.6% 하락. 가을 시즌에도 거래 32.2%↓
CREA “모기지 이자율 급등 여파로 7개월째 둔화. 토론토-밴쿠버 등 주도”BMO “바이어는 떨어지는 칼날 잡지 않고, 매도자는 더 나은 시장 올 때 기다려”캐나다 주택시장이 모기지 이자율 급등 영향으로 지난달에도 둔화를 이어갔다.캐나다부동산협회(CREA)에 따르면 지난 9월 전국 평균 주택가격은 64만479달러
2022-10-20
Image
금리 인상에도 동요없던 고급주택도 ‘흔들’
9월 GTA 400만불 이상 거래 작년대비 63% 급감소더비부동산 자료금리 인상에도 동요하지 않던 광역토론토(GTA)의 고급주택 시장도 마침내 흔들리는 모습이다.호화주택을 주로 취급하는 소더비 부동산에 따르면 지난달 고급주택 거래가 급감했다. 바이어들이 관망세로 돌아서면서 사실상 3분기를 통틀어 부진한 모습였다.차이점은 일반 바이어의 경우 고금리 환경에서
2022-10-20
Image
캐나다 평균 임대료 첫 2천불 넘어서. 역대 최고치 경신
9월 2043불, 작년 대비 15.4%↑. 한인밀집 노스욕 월세 1베드 18%↑, 2베드 24.9%↑Rentals.ca, Bullpen Research & Consulting 자료캐나다 전국의 평균 임대료가 처음 2천달러를 넘어서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다. 모기지 이자율 상승, 주택가격 하락, 팬데믹 이후 선호도 변화로 월세
2022-10-20
Image
“토론토 주택시장 거품 붕괴 위험 세계에서 가장 높다” 경고
국제보고서 “글로벌 25개 도시 중 최고…급격한 집값 조정 일어날 것”토론토 주택시장의 거품 붕괴 위험이 세계 도시 중 가장 높은 것으로 경고됐다.스위스의 다국적 금융사인 UBS가 세계 주요 25개 도시를 조사한 보고서에 따르면 토론토는 급격한 집값 조정이 일어날 위험성 1위로 조사됐다.그 뒤를 독일 프랑크프르트, 스위스
2022-10-20
Image
캐나다 9월 주택신축 10개월 만에 최고치
지난달 전국 주택신축이 10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지난 9월 계절적 요인을 반영한 연환산 주택신축은 29만9,589채로 전달(27만397채)보다 11% 늘었다. 이는 작년 11월 이후 가장 높은 수치다.이 기간 도시지역의 신축 건수가 27만6,142채로 작년보다 12% 증가하며 전체 시장을 견인했다.이중 콘도미니
2022-10-20
Image
“주택시장 바닥 아직 멀었다…경제악화로 집값 20% 하락할 것”
로열은행-이코노미스트 등 향후 캐나다 부동산시장에 암울한 전망 쏟아내캐나다 주택시장에 대한 암울한 전망이 경제계 곳곳에서 흘러나오고 있다.로열은행(RBC)의 로버트 호그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신규 보고서에서 “주택시장 바닥은 아직 멀었다. 집값의 하락에도 불구하고 바이어들은 모기지 이자율 상승으로 방어적이다"고 진단했다.최근 영국 런던에
2022-10-13
Image
“건설 노동력 절대 부족…주택시장 공급목표 달성 불가능”
CMHC “온타리오 2030년 목표에 도달하려면 주택 신축 2배로 늘려야”“민간부문-지자체-주정부-연방정부 협력해 해결책 마련해야”캐나다 주택시장이 심각한 건축 노동력의 부족으로 공급목표를 달성하기 불가능한 상황인 것으로 지적됐다.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국내 전역에서 주택 공급 목표를 달성하는 데
2022-10-13
Image
GTA 주택거래 작년대비 44% 급감. 집값 4년 만에 첫 연간 하락
TRREB 9월보고서 “가을 시즌에 모기지 이자율 인상으로 발목 잡혀”광역토론토(GTA) 주택시장은 지난달 거래가 작년 동기대비 44% 급감하고, 평균가격은 4년 만에 첫 연간 하락을 기록했다.일반적으로 시장이 활발한 가을 시즌임에도 연방중앙은행의 공격적인 금리 인상에 따른 모기지 이자율 부담으로 부진했다. 이미 둔화되고 있는 시장이
2022-10-06
Image
“캐나다 주택가격 내년 중반까지 최대 15% 하락할 것” 전망
모기지주택공사 “모기지 이자율 급등으로 주택경기 장기간 침체 가능성”국내 주택가격이 내년 중반까지 최대 15% 하락할 것으로 전망됐다.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는 모기지 이자율의 급등으로 주택경기가 장기간 침체될 수 있다면서 이전 예측치를 대폭 하향 조정한 새 수정치를 최근 발표했다.지난 7월 전망에서는 올해 초에 비해 5% 하락을
2022-10-06
Image
“GTA 지자체들 건축허가 지연으로 개발 기간 및 비용 급증”
“신청서 승인 2년 전보다 40% 오래 걸려…비용 30% 이상 상승…구매자에 전가"BILD 벤치마킹 보고서광역토론토(GTA) 지방자치단체의 건축허가 지연으로 개발 기간 및 비용이 크게 늘어났다.건축토지개발협회(BILD)가 최근 발표한 벤치마킹 보고서에 따르면 GTA에서 건축 신청서를 승인하는데 2년 전보다 평균
2022-09-29
Image
부동산 중개 업무 과정에서 인종 및 성소수자 등 차별 심각
중개인 3분의 1 이상 차별 경험…BIPOC 4명 중 1명 거래 거부당해OREA “부당한 차별 제기할 효율적인 체계 갖춰야” 주장부동산 중개인과 고객이 주택거래 과정에서 인종이나 성소수자 등에 대한 차별이 심각하지만, 이를 제기할 수 있는 효율적인 체계는 갖춰져 있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온타리오부동산협회(OREA)의 새로
2022-09-29
Image
최근 주택가격 하락에도 모기지율 급등으로 내집 마련은 요원
토론토연 21만3,950불 벌어야…스트레스 테스트장벽은 더욱 높아져Ratehub.ca 자료치솟던 집값이 연방중앙은행의 공격적인 금리 인상으로 하락하면서 내집 마련의 기대감이 높아졌으나, 모기지 이자율의 급등으로 여전히 엄두를 내지 못하는 상황이다.중앙은행은 기준금리를 지난 3월부터 이달까지 5차례에 걸쳐 무려 3%포인트나 인상해 현행 3.25%
2022-09-29
Image
캐나다 집값 연말까지 2.2% 하락 전망
부동산중개업체 리맥스 보고서캐나다 주택가격이 연말까지 2.2% 하락할 것으로 전망됐다.최근 부동산업체 리맥스(Re/Max)의 전망보고서에 따르면 이자율 급등, 기록적인 인플레이션, 글로벌경제적 불확실성 등이 9월부터 12월 사이에 전국 집값의 하락을 이끈다. 리맥스는 조사 대상 30개 지역 중 18곳에서 연말까지 거래량이 감소할 것으로 내다봤다. 반면 7곳
2022-09-29
Image
과열 주택시장서 인스펙션 없이 구입했다가 ‘재앙’
코로나 팬데믹 기간 ‘컨디션’ 없는 오퍼 수두룩…수만불 수리비로 낭패▲메간 다라치 부부가 인스펙션 조건 없이 구입했다가 낭패를 당한 집 앞에 앉아있다.지난 코로나 팬데믹 기간에 주택시장이 과열되면서 인스펙션 조건 없이 구입했다가 낭패를 당한 사람들이 있다.메간 다라치 부부에게도 2021년 여름에는 새 집을 찾는 일이 &ls
2022-09-22
Image
캐나다 주택시장 조정 6개월 만에 마무리 되나?. 하락세 둔화
CREA, 8월 집값 월간 1.9% 상승, 연간 3.9% 하락…거래 월간 1% 소폭 감소캐나다 주택시장이 급격한 금리 인상에 따른 조정을 6개월 만에 마무리하는 신호를 나타냈다.지난 2월에 정점을 찍은 후 거래와 가격 모두 하락세를 보이다 지난달 그 폭이 줄어들면서 업계는 조심스럽게 분위기 전환을 언급하기 시작했다.캐나다부동산협회(CREA)에
2022-09-22
Image
캐나다 8월 주택신축 전달보다 3% 감소
지난달 전국 주택신축이 전달보다 3% 감소했다.캐나다모기지주택공사(CMHC)에 따르면 지난 8월 계절적 요인을 반영한 연환산 주택신축은 26만7,443채로 전달(27만5,158채)보다 7,715채 줄었다.이 기간 도시지역의 신축 건수가 24만6,771채로 작년보다 3% 감소했다.이중 콘도미니엄, 임대아파트 및 모든 다가구주택 신축이 18만7,602채로 4%
2022-09-22
Image
금리가 치솟아도 초호화 주택시장은 별 영향 안받아
토론토 7월 400만불 이상 저택 평균가 연간 최고…올해만 9% 올라초호화 주택시장은 치솟는 금리에도 영향을 받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400만달러 이상의 저택을 구입하는 갑부들은 모기지 없이 거의 현금주고 집을 구매하기 때문.엥겔&뵐커스(Engel & Volkers, 독일계 글로벌회사)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토론토 일반주택
2022-09-15
Image
“이번 가을이 내집 장만의 적기?. 바이어들 시장 바닥만 기다려”
부동산회사 리맥스 “광역토론토 구매자들 희망 안고 재진입 할 것” 예상올해 광역토론토(GTA) 주택시장은 한마디로 롤러코스터를 탔다. 연초에는 집값 급등과 오퍼 전쟁을 치렀으나 봄바람이 불면서 중앙은행의 금리 인상에 따라 구매자 주도시장으로 돌변했다.중은의 급격한 금리 인상으로 가격과 거래 모두 크게 흔들렸으나 가을로 접어들면서 회복
2022-09-08
Image
광역토론토 집값 하락하자 구매 돌아왔나?…거래 전달보다 15% 증가
8월 자료, 작년대비 34% 감소 불구 이전 4개월보다 낮아…평균 가격 0.9% 소폭 상승TRREB “기존 모기지 보유자에 대해서는 스트레스 테스트 없애줘야”최근 광역토론토(GTA) 집값이 하락하자 구매가 일부 돌아온 모양새다. 지난달 거래가 전달보다 15% 증가했고, 작년 대비로는 34% 감소지만 이전 4개월보다 폭이 낮
2022-09-08
First 1 2 3 4 5 6 7 8 9 10  Next La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