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 오늘 방문자 수: 115 전체: 520,793 )
하나님을 배우는 기쁨(15)
chungheesoo

 

 
(지난 호에 이어)


"당신은 나를 도장같이 마음에 두고, 도장같이 팔에 남겨두세요. 참으로 사랑은 죽음같이 강하며, 질투는 스올같이 가혹하고, 그 불꽃은 타오르는 불길 같아서, 여호와의 불같습니다. 이 사랑은 많은 물로도 끌 수 없고, 홍수로도 쓸어버리지 못할 것이니 만일 사람이 자기 집의 모든 재산을 주고 사랑을 얻으려 한다면 그는 아주 비웃음거리가 될 것입니다". (아가 8:6-7)


이스라엘 역사 초기에 하나님은, 그들은 선택된 민족이라고 약속 하셨다. 하나님은 그들을 애굽의 노예생활에서 해방시키고 가나안 땅으로 인도 하셨다. 그 땅에서 그들은 나라를 세웠다. 


그러나 그들은 하나님을 배반했다. 하지만 하나님은 그들을 포기하지 않으셨고 자비로 그들을 보호해 주셨다. 이러한 자비와 사랑이 아가에서 찬양되고 있다. 주목할 것은 하나님의 자비는 조건이 없다는 것이다. 하나님을 떠나도 자비를 베풀어 주셨다. 하나님의 사랑은 일방적 사랑이다. 


부모의 자식에 대한 사랑과 유사하다. 아버지는 오래 동안 집을 떠난 아들이 돌아올 때 불쌍히 여기며 반갑게 받아주고 사랑한다. 이것이 하나님의 자비이며 사랑이다. 하나님께서 백성들에게 원하시는 것은 하나님을 알고 경외하는 것이다. 


3.3 하나님의 사역


하나님의 속성인 전능성, 신실성, 주권성, 영원성 및 자비성은 하나님의 사역을 통해 계시된다. 피조물의 창조, 그들의 변화, 세계역사, 인간의 삶 모두 하나님의 섭리를 통해 일어난다. 


하나님은 일반계시와 특별계시를 통해 나타나신다. 일반계시를 통해 자연의 신비를 볼 수 있고 특별계시를 통해 우리와 하나님과의 관계를 파악할 수 있다. 우리의 토의는 특별계시에 한정한다. 다윗은 하나님의 사역을 이렇게 찬양했다.


"할렐루야, 내가 정직한 사람들의 모임과 회중 가운데서 온 마음으로 여호와께 감사할 것이다. 여호와께서 하시는 일들이 크니 이를 즐거워하는 모든 자가 탐구하는구나. 주께서 하시는 일은 영화롭고 위엄이 있으며, 주의 의는 영원히 설 것이다. 주께서 자신의 놀라운 일을 기억하게 하셨으니 여호와는 은혜롭고 자비로우시다. 주께서는 자신을 경외하는 사람에게 양식을 주시며, 자신의 언약을 영원히 기억 하신다. 주께서 민족들의 유업을 자신의 백성들에게 주셔서 그 하신 일의 능력을 보이셨다. 주의 손으로 하신 일들은 진실하고 공평하며, 주의 교훈들은 모두 신뢰할 수 있으니, 영원무궁 확고하며 진실하시고 올바르게 행하여졌다. 주께서 자신의 백성을 단속하시고 그 언약을 영원히 명령 하셨으니 주의 이름이 거룩하고 두렵다. 여호와를 경외하는 것이 지혜의 시작이다. 이것을 행하는 자에게 좋은 지각이 있으니 주의 찬양은 영원히 계속될 것이다". (시편 111:1-10)

 


1) 하나님은 모든 것을 작정하셨다


천지만물은 하나님이 계획 하셨다. 실은 창조 전에 하나님은 이미 모든 것의 크기, 모양, 기능 등을 계획 하셨다. 개혁파 장로교회에서는 이렇게 말했다. “하나님의 작정은 하나님의 의지 도모에 의한 결정이니 그는 이로써 자기의 영광을 위하여 무릇 되어가는 일을 선정하셨다.”(웨스트민스터 소요리문답 제 7)
많은 교파가 하나님의 작정을 인정하지 않는다. 이유는 성경을 모르거나 믿지 않기 때문이다.


"너희는 영원한 이전 일을 기억하여라. 나는 하나님이다. 나 밖에 다른 이가 없다. 나는 하나님이라, 나와 같은 이가 없다. 내가 종말을 처음부터 말하며, 아직 이루어지지 아니한 일들을 옛적부터 보이고 말하기를 ‘나의 뜻이 이루어질 것이며 내가 나의 기뻐하는 모든 것을 이룰 것이다,’ 라고 하였다. 내가 동방에서 사나운 날 짐승을 부르며 먼 나라에서 나의 뜻을 이룰 사람을 불렀다. 내가 말하였으니 반드시 이룰 것이요, 내가 계획했으니 반드시 시행할 것이다". (이사야 46:9-11)


성경에 따르면 하나님은 창조 전에 이미 모든 것을 작정하셨다고 말씀하신다. 하나님은 종말(이사야 46:10)에 대해 말씀하시기를 종말은 미리 하나님께서 작정 하신 것이라는 것이다. 하나님은 세상의 시작부터 최후 심판까지 계획을 하신 것이다. (다음 호에 계속)

 

 

<저작권자(c) Budongsancanada.com 부동산캐나다 한인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