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
ON
jegonkim
서니부룩 종합병원 침구과 한의사
www.jacobkimacupuncture.com
647-550-2936
[email protected]
블로그 ( 오늘 방문자 수: 68 전체: 213,407 )
만성 소화불량(10.끝)
jegonkim

 

(지난 호에 이어)


소화를 향상시켜주는

수천 년 전부터 사람들은 질병을 치료하고 건강에 도움을 주는 차(Tea)를 마셔왔다. 따뜻하게 우린 차를 즐겨 마시는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 일찍 사망할 확률이 24% 낮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차 속에 들어 있는 플라보노이드가 항암 효과를 발휘하여 심장 건강을 튼튼하게 해 주기 때문이다.

이 밖에도 메스꺼움이나 변비, 소화불량 등을 개선해준다. 아래 소개하는 차들은 필자가 추천차는 것들과 미국 건강의학포털 Healthline에서 추천하는 것 들이다.

 

  1. 페퍼민트차

서늘한 기후를 좋아하는 허브인 페퍼민트는 특유의 화한 멘톨 향이 나는 식물이다. 페퍼민트는 대장에서 항 통증 통로를 활성화하여 위나 배가 아플 때 마시면 통증 완화에 좋고 메스꺼움을 누그러뜨리는 데도 도움이 된다.

멘톨은 소화 문제를 개선해준다. 페퍼민트 오일은 때때로 대장에 영향을 주며 위장 통증, 팽만감, 가스 및 기타 불쾌한 증상을 유발할 수 있는 염증성 질환인 과민성 장증후군(IBS)을 개선하는 데 사용된다.

특히 페퍼민트 오일은 위 통증과 복부에 차는 가스 등의 복부의 불쾌한 증상을 유발할 수 있는 과민성장증후군(IBS)을 개선하기 위해 사용하기도 한다. 한 연구 결과에서는 과민성장증후군이 있는 환자 57명에게 4주간 페퍼민트 오일 캡슐을 복용하도록 한 결과, 75%가 증상 개선 효과를 본 것으로 나타났다.

2. 용담     

새파란 꽃을 피우는 용담은 항암 효과와 가려움증, 방광염 등 다양한 효능이 있어 예로부터 한약초로 많이 사용되어 왔다. 특히 용담의 뿌리는 쓴맛이 강한데, 이는 겐티오피크린이라는 성분 때문이다. 겐티오피크린은 침과 위액의 분비를 촉진하고 장을 활성화해 식욕을 증진해준다.

용담 뿌리는 식욕을 자극하고 수세기 동안 위 질환을 치료하는 데 사용되어 왔다. 때문에 식사 전에 섭취하면 소화를 자극할 수 있다.

3. 회향

회향은 한약재의 한 종류인데 감초와 같은 맛을 가지고 있으며 날 것으로 먹거나 요리 할 수 있다. 회향은 위궤양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 또한 변비를 완화하고 배변을 촉진하는 역할을 한다.

4. 안젤리카 뿌리

안젤리카는 전 세계에서 자라는 꽃 피는 식물이다. 셀러리와 같은 맛이 있고 안젤리카 뿌리는 소화를 도울 수 있다. 이러한 이유로 결장에 염증을 유발하는 염증성, 궤양성 대장염 환자에게 도움이 된다. 변비 완화에도 좋다.

5. 민들레

한약명으로 포공영이라 불리는 민들레 추출물에는 근육 수축을 자극하고 위에서 소장으로 음식의 흐름을 촉진하여 소화를 촉진할 수 있는 화합물이 포함되어 있다. 그러므로 민들레 차를 마시는 것은 건강한 소화를 촉진 할 수 있다.

6. 세나

세나는 허브의 한 종류인데 소화불량과 변비가 있는 어린이와 성인 모두에게 매우 효과적이다.

7. 마시멜로 뿌리차

폭신하고 달콤한 간식 마시멜로차의 재료이기도 한 마시멜로는 예부터 약용으로 사용되어 왔다. 마시멜로 뿌리에서 나오는 점액 속에 들어 있는 다당류는 소화관에 줄지어 있는 점액 생성 세포의 생성을 자극해 소화기능을 향상 시키고 목과 코를 코팅하여 점막의 염증을 줄여주고 염증 기간 동안 방출되는 화합물인 히스타민의 수준을 낮추기도 하며 항산화 효과가 있어 위궤양을 예방해준다.

차는 일반적으로 대부분의 사람들에게 안전한 것으로 간주되지만 일부는 어린이, 임산부 또는 특정 약물을 복용하는 사람들에게는 적합하지 않을 수 있다. 소화를 돕기 위해 특정 차를 마시려면 양조 할 양과 마시는 횟수를 확인하는 게 좋다.

8. 홍차

홍차는 산화 방지제 역할을 하는 화합물 때문에 위궤양과 소화 불량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 일부 허브는 약물과 상호 작용할 수 있으며 허브티는 설사, 메스꺼움 또는 구토와 같은 불쾌한 부작용을 일으킬 수 있다.

9. 대추차

대추도 소화기능이 떨어졌을때 마시면 좋은 차다. 대추는 위장기능을 촉진해 소화흡수가 잘되도록 만들기 때문에 식후에 대추차를 마시면 소화불량을 예방할 수 있다. 또한 대추차는 식후 체기가 느껴지거나 복부 팽만감을 가라앉히는데 효과가 좋다. 대추는 위장기능을 강화시켜줄뿐 아니라 기운이 없을때 마시면 기력 회복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 (끝)

 

 

 

<저작권자(c) Budongsancanada.com 부동산캐나다 한인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