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jinkyu
김진규(장로,토론토)
john.esther528@gmail.com
블로그 ( 오늘 방문자 수: 6 전체: 6,032 )
복음과 사역과 기도(19)
kimjinkyu

 

(지난 호에 이어)
우리는 종종 남을 슬프게 하는 소식을 믿음의 친구들에게 전하는 수가 있다. 이것은 그들을 슬프게 하기 위함이 아니라 그들로 하여금 시련을 대비케 하는 방법이 되기 때문이다. 때때로 우리 삶의 주위에서 신앙적인 노력이 헛되이 돌아가는 일은 참으로 유감이다. 


어떤 사역자들은 시작은 훌륭하나 드디어 그들의 모든 수고가 헛되게 되는 경우가 우리 한국교계와 이민 동포사회의 교계에서도 너무나 많음을 보았다. 즉 젊어서부터 계명(복음)을 지킨 소망 있는 사람들이 세상에 대한 사랑의 억제와 주 예수그리스도에 대한 보다 큰 사랑의 결핍으로 모두를 상실해 버리는 경우가 많다.


우리들 모두가 신앙을 고백하는 자들은 이미 얻은 바를 잃지 않도록 주의해야, “내세의 소망과 성령의 은사를 맛보았던” 우리는 신앙에 대한 좋은 평판을 들을 뿐만 아니라, 많은 은혜와 죄악에 대한 확신, 세상의 허무성과 <복음>의 우월성, 그리고 하나님의 말씀의 능력을 깨달아 알게 된다. 


주안에서 온전한 <상>을 얻는 길은 그리스도안에서 진실하며, 끝까지 믿음 안에서 삶을 영위하는데 있다. 그러므로 구원과 자비와 축복은 경건한 자가 바라는 바 가장 큰 것이다. 


내가 알고 있는 주 하나님은 나를 창조하신 분이요, 예수그리스도로 말미암아 나를 구속하신 분이요, 나에게 복음을 전해 주신 분이요, 나의 죄를 용서하신 분이요, 성령으로 거듭나게 하시고 나에게 <영생>을 부여하신 <분>이다. 


주 하나님으로부터 우리의 생각과 마음을 멀리 하려는 모든 것에 반해 더욱 더 주 하나님을 사랑하고 계속 끝까지 순종하자! 또한 우리는 때때로 연령과 은사와 은혜와 신분에 있어서 우리들보다 우위에 있는 자들을 존경해야 한다. 그들을 시기하거나 또는 아첨해서도 안 되며, 그들이 그릇 행하고 있다고 생각될 경우 무조건 그들을 표방해서도 안 된다. 


교회는 남의 비밀이나 혹은 숨겨진 사실을 판단할 수 있는 것으로 여겨서는 안 된다. 왜냐하면 그 판단의 결과가 선을 이루기보다 항상 일찍이 염려했던 바 우리의 경솔하고도 불합리한 열심보다 큰 해를 초래하게 될 것이기 때문이다(마13:29-30).


우리는 매일 매시 모순된 내 자신을 발견케 되지만 우리가 서 있는 위치에서 조금이라도 이탈해서는 안 된다. <경건치 않은 자들>은 세상에서 주 하나님 없이 사는 자들이요, 하나님과 양심에 관한 관심이 전혀 없는 자들이다. 


예를 들어 주 하나님 앞에서 <기도>를 억제하는 자, 또한 자기들의 사명일지라도 그들이 받기로 되어있는 호의와 이익을 상실할까 두려워, 부유한 자나 세상 권력자들에게 비난하지 못하는 자, 그리고 <주 하나님의 역사를 행하는데 게으른 자들>이다. 


우리는 놀라운 은혜 아래서 내 자신의 힘을 키우며, 모든 죄로부터 우리 자신을 구출해 내는데 가장 큰 수단이 되는 <은혜>를 무관심함으로, <은혜>를 역 이용하는 일은 죄인들의 가장 부도덕하며 악한 데로 우리 자신을 내어 맡기는 것이다. 


나의 삶이 나의 믿음에 부합하도록 최선을 다하자! 순간적인 세상의 쾌락이 영원한 <불>의 심판으로부터 오는 나의 고통을 <감>할 수가 있겠는가? “너희는 떨며 범죄치 말지어다”(시4;4). 


나의 신앙이 조롱을 당하며 핍박을 당하면 당할수록 나는 그 신앙을 더욱 견고히 붙들고 고수하도록 해야 한다. <은혜가 넘치는 성도들이나 말씀을 탐구하는 성도들은 교훈과 지도와 그리고 위로를 찾을 수 있는 <샘>이 되고 <우물>이 되는 <목회자-사역자>를 찾아가게 된다. 


이런 것들이 교회 부흥의 원천이 되고 주 하나님의 공동체(교회)가 되는 것인 줄 믿는다. <복음>을 분명히 증거하지 못하는 사역자들은 교인들에게 진리의 말씀을 줄 것이 없다. 진리의 말씀은 우리 영혼의 생명의 <샘물>이 된다. 


복음의 깊이도 별로 없고 복음 증거에 분명함이 없는 무지하고 공허한 사람들로부터 우리들이 성경 지식과 이해력을 얻어 보려고 하면 우리들의 기대는 허사로 끝날 수밖에 없게 된다. 


우리는 <비>를 부어주는 <구름>을 따라가자! 바람에 밀려가는 구름(사역자)을 떠나자! 그 바람은 성령의 바람이 아니라 자기들의 욕망과 탐욕을 추구하는 <바람>이다. 그들은 지식(말씀)이 없고 진리가 들어 있지 않은 말로, 교훈(성경, 교리)을 어둡게 한다.


우리는 막차(주님이 주신 복음적인 교회)를 잘 타야 한다. 소리는 크나 의미 없는 허망한 자랑의 말과 그럴듯한 표현으로 교인들을 현혹하기 때문이다. 우리는 영적 분발을 하며 살아가자! 은혜와 경건을 발전시키며 또 유지하는 일이 매우 중요 하다는 것을 알고 살아가자! 


우리의 몸은 우리 영혼의 장막에 불과하다. 우리는 육신의 장막(흙집)에서 곧 벗어나야만 한다. 임종시에 우리는 육신을 벗게 된다. 부활의 아침이 이를 때까지는 우리의 육신이 무덤 속에 눕혀질 수 밖에 없다. 기록된 주 하나님의 말씀을 간직하고, 실천하고 있는 자가 곧 그 말씀대로 살수 있는 사람이다. (다음 호에 계속)


 

 

 

<저작권자(c) Budongsancanada.com 부동산캐나다 한인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CA
ON
추천업소
추천업소 선택:
추천업소 그룹 리스트
  • 식품ㆍ음식점ㆍ쇼핑1
  • 부동산ㆍ건축ㆍ생활2
  • 미용ㆍ건강ㆍ의료3
  • 자동차ㆍ수리ㆍ운송4
  • 관광ㆍ하숙ㆍ스포츠5
  • 이민ㆍ유학ㆍ학교6
  • 금융ㆍ보험ㆍ모기지7
  • 컴퓨터ㆍ인터넷ㆍ전화8
  • 오락ㆍ유흥ㆍPC방9
  • 법률ㆍ회계ㆍ번역10
  • 꽃ㆍ결혼ㆍ사진11
  • 예술ㆍ광고ㆍ인쇄12
  • 도매ㆍ무역ㆍ장비13
  • 종교ㆍ언론ㆍ단체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