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ung
즐거운 세상을 같이 만들어요,,예쁜 사랑을 위해 도전하고 싶어요
블로그 ( 오늘 방문자 수: 23 전체: 5,454 )
속옷에 15억원 상당 ‘금괴’ 숨겨온 아시아나 승무원
yuchung

 

 

15억원 상당의 금괴를 밀수입하려 한 여성 승무원 2명이 인천공항에서 붙잡혔다.

 

인천본부세관은 15일 베트남 국적의 아시아나 항공 승무원 A씨(29)와 B씨(31) 등 2명을 관세법 위반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A씨와 B씨는 지난 5일 베트남 호치민에서 아시아나항공을 타고 인천공항으로 입국하면서 9억원 상당의 금괴 19㎏을 속옷 안쪽에 숨겨 온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1㎏ 짜리 금괴 10개를, B씨는 1㎏짜리 금괴 8개와 500g짜리 금괴 2개를 팬티와 브래지어 등에 숨겼다.

 

A씨 등은 일반여행객에 항공사 승무원들에게 세관 검사가 소홀하다는 점을 노렸다. 인천세관은 인천공항 승무원들에 대해서는 평소에 검사를 하지 않다가 불시에 비정기적으로 전수검사를 하고 있다.

 

이들은 지난 4월과 5월에도 3차례에 걸쳐 총 6억원 규모의 금괴 13kg을 국내에 들여온 것으로 조사됐다. 범행 초기만 해도 개별 무게 2∼3kg 금괴를 속옷에 숨겼지만, 수법이 통하자 10㎏에 달하는 금괴를 숨겨 오는 대범함을 보였다.

 

A씨 등은 운반료 명목으로 금괴 1㎏당 400달러(약 45만원)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인천세관은 A씨와 B씨로부터 금괴를 건네받은 인수책 등을 뒤쫓고 있다.

사진=뉴시스© Copyright@국민일보 사진=뉴시스

아시아나 항공은 “승무원들에 대한 철저한 교육으로 앞으로 이런 사건이 재발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상은 기자 pse0212@kmib.co.kr

 

CA
ON